NEWS

새 카테고리한국 위성발사 2022년으로 또 연기

2021-02-26

러시아 발사업체 “세번째 무산되면 취소”


Newsroh=김원일 칼럼니스트



러시아 경량 발사체(發射體) ‘앙가라1.2’의 최초 상업 발사인 한국 아리랑 6호(KOMPSAT-6) 발사가 아리랑 6호 위성의 준비 미비로 22년으로 연기되었다.


이 발사체의 제조업체인 러시아 국립 흐루니체프 우주과학 센터 알렉세이 바로치코 소장은 리아노보스티와의 인터뷰에서 “세번째도 무산되면 ‘앙가라’ 발사체는 다른 용도로 사용될 것”이라고 밝혔다.


바로치코 소장은 “우리(러시아) 측에서는 발사체 제작이 진행되고 있다. 한국 측 파트너들은 위성이 팬데믹으로 다 준비되지 못했다고 재차 발사를 연기해 달라고 요청했다. 세 번까지 벌금을 물지 않고 발사를 연기할 수 있기 때문이다. 이제는 발사 예정 시기가 2022년 2분기로 조정되었다”고 말했다.


그는 어떤 이유로 해서 한국 측이 계약을 이행하지 않을 경우 발사체는 흐루니체프 센터에 남겨지게 되고 다른 용도를 찾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.


앙가라1.2 발사체의 아리랑 6호 위성 발사계약은 2016년에 체결되었다. 처음 계획으로는 2020년 발사가 있을 예정이었고 이후 발사가 2021년으로 연기된 바 있다.



글로벌웹진 NEWSROH www.newsroh.com



<꼬리뉴스>


‘한국, 러우주센터 위성발사 내년 연기’ (2021.2.1.)


http://newsroh.com/bbs/board.php?bo_table=m0604&wr_id=10127 



서울 중구 세종대로 20길 15, 7층 재외동포신문방송편집인협회

전화 : 02-732-6025 | 이메일 : gkjeditor@gmail.com

Copyright ©2020 재외동포신문방송편집인협회. 

All rights reserved.

재외편협                  재외동포저널                  재외동포뉴스                   Global Korean Journalists Symposium                 협회소개                 개인정보취급방침

서울 중구 세종대로 20길 15, 7층 재외동포신문방송편집인협회

전화 : 02-732-6025 | 이메일 : gkjeditor@gmail.com

Copyright ©2020 재외동포신문방송편집인협회. All rights reserved.